descript col-lg-2 col-md-1


‘막혀있는 벽 너머를 바라볼 수 있게 만든 것’이라는 창의 의미처럼, 〈새 창 NEW WINDOW〉에서는 학생들의 작업을 통해 단절된 환경 너머 새로운 가능성을 찾는 자리를 만들어냅니다.

전시는 ① 내기 Break the wall, ② 열기 Open toward, ③ 마주보기 Face to face 세가지 단계로 구성하였으며, 이는 새로운 것을 인지하고 창을 내어 바깥과 마주보는 작업의 과정을 의미합니다. 각자의 생각에서 출발하여 다양한 의미를 갖고 만들어진 작업들은 새로운 의미를 갖고 열고 닫히는 새 창으로서, 서로의 생각을 공유할 수 있는 지점이 될 것입니다.

We look out a window to see beyond a wall. The exhibition, 〈새 창 NEW WINDOW〉, offers an opportunity to find new possibilities beyond barriers through the work of students.

The exhibition shows three stages of developing their artworks : ① Break the wall, ② Open toward, and ③ Face to face. These names of the stages describe the process as motions of “breaking the wall” after discovering a new thing or idea, “opening” the window and “facing” outside.

Each work was started with an idea and developed with its own meaning. It will give you an opportunity, like a “NEW WINDOW”, to explore different thoughts and have new meanings to you.